Tags Posts tagged with "유아동 책 추천"

유아동 책 추천

0 5663

img_xl

​곰은 해님을 정말 좋아해요.
“해님은 따뜻해서 좋아.
해님이 있으면 환하고
그림자 놀이도 할 수 있어.”

해님이 점점 산 너머로 멀어져 가면,
곰은 “기다려요, 기다려요!”하며
해님을 쫓아가요.

img_xl (1)

​”그래, 좋은 생각이 났어!”
곰은 짝짝짝 손뼉을 쳤어요.

“산 너머로 가서 해님을
주워 와야지. 어제의 해님을
주워 와야지.

곰은 들판을 타박타박,
수풀을 성큼성큼 걷다가
또 잠깐 쉬었어요.

img_xl (2)

“와! 어제의 해님이다.
내가 찾았어!”

하지만 동그란 것을 꽃을
따고 있던 토끼의 엉덩이였어요.
곰은 토끼랑 샌드위치를
나눠 먹기로 했어요.

“곰아, 저것 좀 봐!”
토끼가 신이 나서 외쳤어요.
“와! 어제의 해님이다!
우리가 찾았어!”​

img_xl (3)

하지만 동그란 것은 낮잠을
자고 있던 원숭이 엉덩이었어요.

곰이랑 토끼 그리고 원숭이는
달리기도 하고 웃기도 하며
신나게 놀았어요.
그러다가…

곰이 엉엉 울기 시작했어요.
“곰아, 울지마. 그런데
왜 해님을 갖고 싶니?”

img_xl (4)

​”해님이 있으면 환하고 따뜻해서
좋아. 함께 놀면 외롭지 않고 즐거워.”
곰은 코를 훌쩍이며 대답했어요.

그때, 토끼가 곰을 꼭 껴안았어요.
그러자 원숭이도 곰을 꼭 껴안았어요.

“곰아, 따뜻하지?”
“곰아, 이제 외롭지 않지?”

“응, 외롭지 않아.”
곰이 활짝 웃으며 말했어요.

img_xl (5)

: )

큰 아이 또래를 키우는
엄마들을 만났습니다.
엄마들의 수다에 빠지지 않는,
사교육 이야기가 시작되었습니다.

이것도 기본, 저것은 필수,
요거는 선택, 그것은 추천…

“유치원 때 그 과정은 다 했었어야지.
나중에 내 아이만 더듬, 더듬하며
이해 못하면 어떻게 해?”

이제 막 혼자 알파벳을 떼고 있는 아이가
한없이 걱정스럽고 불안해집니다.

“나도 안 시키고 싶지. 그런데 다른 애들
다 하잖아. 그럼 우리 아이만 뒤쳐질 게
뻔한데 어떻게 안시켜. 안그래?”

귀가 팔랑팔랑거립니다.
가슴이 두근두근거립니다.

엄마의 머릿속에
불안한 천둥번개가 칩니다.
어제까진 분명, 엄마 맘 속에
해님이 있었는데…

오늘, 엄마의 해님은 어디로 갔을까요.

img_xl (6)

0 5688

img_xl

“킁킁, 뭐지?”

“뭐야? 이리 줘 봐!”

쏙–

img_xl (1)

“오, 이게 뭔데?”

“흐음! 냄새 좋은데?”

다다다다–

img_xl (2)

“우하하, 이건 뭐야?”

“내 거야, 내 거!”

img_xl (3)

“이리 내놔!”

img_xl (4)

​”뭐야, 이거?
없잖아!”

아!!

img_xl (5)

: )

뭐든 3개여야 합니다.
뭐든 똑같아야 하고요,
뭐든 같이 해야 합니다.

초콜릿, 사탕, 과자, 붕어빵,
누룽지, 과일, 고구마, 아이스크림…

삼형제 모두 공평하게
한개씩. 똑같이. 다같이 먹어야 합니다.

그래야 다툼이 없고,
시시비비가 없고, 억울함이 없고,
엄마의 잔소리가 없습니다.

간만의 외출길.
맛있는 케이크를 먹었습니다.
아이들이 생각나더군요.

우리 삼형제들이 너무나 좋아하는
레인보우 생크림 케이크.

img_xl (6)

세 조각을 사가자니
얇은 지갑이 걱정되고,
한 조각을 나눠먹이자니
먹보 삼형제들 간에 분명
포크전쟁이 일어날 것 같습니다.

눈 꼭 감고,
엄마 혼자 맛나게 즐겼습니다.

세아들의 평화를 위해,
엄마 혼자 냠냠냠…^^/

img_xl (7)

SNS 채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