삶 자체가 훌륭한 기도이다,

삶 자체가 훌륭한 기도이다, <기다리는 행복>

0 1144

올 한 해,
어떻게 보내셨나요?

되돌아보면
항상 사랑으로 가득 찼을 거 같은데

막상 짜증 내고 화낸 적도
참 많았습니다.

하지만 정성껏
삶을 사랑으로 채웠던 사람이 있습니다.

바로 이해인 수녀입니다.

2008년, 암 선고를 받았지만
오직 사랑만이 인생의 전부인 거처럼 살면서

병을 이겨내기도 했어요.

“피곤과 아픔을 힘 있게 극복하는 것도
사랑, 오직 사랑뿐이다.”

한 해를 되돌아보는 지금,
이해인 수녀의 산문집
<기다리는 행복>을 추천해 드립니다.
1968년, 처음 수도서원을 받은 후
1년간 써 내려간 미공개 단상 140여 편과

암 투병에서 이겨낸 후 써온
산문이 담겨 있습니다.

“산다는 것 자체가
이미 훌륭한 기도인 것 같다.”

그녀의 이야기를 듣고 있으면
나는 삶과 어떤 자세로 동행해 왔는지
곱씹게 되더라고요.

올해의 마지막 즈음인 오늘,
이 책과 함께 해보는 건 어떨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