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하세요!

[인사성 밝은 내 아이에게] 안녕하세요!

0 318

img_xl

오늘은 아빠 부엉이의
생일날이에요.

“엄마, 아빠에게

꽃을 선물하고 싶어요.”

img_xl (1)

아기 부엉이들이
눈을 반짝이며 말했어요.

아기 부엉이들은
신 나게 길을 나섰어요.

img_xl (2)

“여기가 어디지?”
아기 부엉이들은
숲 속에서 길을 잃고 말았어요.

“안녕하세요!”
아기 부엉이들이
고슴도치에게 인사했어요.

img_xl (3)

고슴도치가
가시를 내리며 대답했어요
“아, 안녕.
부엉이 마을이라면 저쪽이란다.”

아기 부엉이들은
연못가에서 커다란 멧돼지와 마주쳤어요.

img_xl (4)

“안녕하세요!”
아기 부엉이들이 인사했어요.

멧돼지가 씨익 미소를 지었어요.
“이 연못을 건너면
부엉이 마을이란다.”
멧돼지는 아기 부엉이들을
연못 건너로 데려다주었어요.

연못을 건너자
아빠가 마중을 나와 있었어요.
“아빠, 생일 축하해요!”

아빠는 아기 부엉이들을
꼬옥 안아 주었어요.

img_xl (5)

: )

“안녕하세요!”

2015년에 드리는
마지막 인사입니다^^

아이 어린이집 선생님께,
우리 아파트 경비 아저씨께,
동네 단골 슈퍼마켓 사장님께,
길에서 우연히 만난 동네분께.

“안녕하세요!”

2015년에 하는
마지막 인사입니다.

잊을만 하면 흔들리는
영유아 보육료 지원 정책에,
의지하고 응원하고 싶은
대한민국 공교육에,
팍팍~ 오르기만 할 뿐
찔끔~ 내린 적이 없는 물가에,
더 엄격하고 강해졌으면 하는
아동학대방지법에.

“안녕하세요!”

2016년에도 인사드릴게요.
그럼에도 불구하고
변함없이 씩씩하게.

img_xl (6)